비즈
인문
자기계발
Trend
Briefing
  [GT] 공기 중 코로나 바이러스 99.9% 박멸하는 UVC 연구
내추럴 사이언티픽 레포츠(Nature Scientific Reports)...


  • 어떤 신기술이 세상을 극적으로 변화시킬까? 세계 최고의 연구소에서 나오는 놀라운 혁신을 독점 소개합니다.

     

    경제가 여전히 코로나19로 인해 어려움을 겪고 있고, 일반적인 범용 테스트 또는 신뢰할 수 있는 백신에 대한 비용과 시기가 여전히 불확실한 상황에서 상업 및 주거 공간에서 공기 중 바이러스를 제거하는 안전하고 비용 효율적인 방법을 찾는 것이 시급하다.

     

    내추럴 사이언티픽 레포츠(Nature Scientific Reports)에 최근 발표된 새로운 연구에 따르면 공기 중 비말에 존재하는 코로나 바이러스의 99.9 % 이상이 인간 주변에서도 사용하기에 안전한 특정 파장의 자외선에 노출되었을 때 사멸 당하는 것으로 나타났다.

     

    콜롬비아 대학교의 이 새로운 연구에 따르면, 현재 규제 한계에서 극 UVC 광을 사용한 지속적인 공기 소독을 통해 사람들이 거주하는 실내 환경에서 공기 중 바이러스 수준을 크게 낮출 수 있다.

     

    254 nm 파장의 기존 살균 UVC 광은 빈 병실이나 빈 지하철 차량과 같은 빈 공간을 소독하는 데 사용할 수 있다. 그러나 이러한 기존 UV 램프에 사람이 직접 노출되는 것은 건강에 해로울 수 있기 때문에, 사람들이 있는 공공장소에서는 사용이 불가능하다.

     

    이에 사람들이 있는 실내 공간을 지속적이고 안전하게 소독하기 위해 콜롬비아 대학교의 어빙 메디털 센터(Irving Medical Center)의 연구원들은 눈의 눈물막이나 피부의 외부 죽은 세포층을 통과 할 수 없는 222nm 파장의 극 UVC 광을 실험해왔다. 즉, 이 파장의 극 UVC 광은 신체의 살아있는 세포에 도달하거나 세포를 손상시킬 수 없다.

     


    연구원들은 이전에 극 UVC 광이 공기 중 인플루엔자 바이러스를 안전하게 사멸시킬 수 있음을 보여줬다. 새로운 연구는 이 연구를 코로나19를 유발하는 SARS-CoV-2 바이러스를 포함한 모든 코로나 바이러스로 확장하는 것이었다.

     

    이 연구에서 연구원들은 연무 장치를 사용하여 두 가지 일반적인 코로나 바이러스를 에어로졸로 환경을 조성했다. 이후 코로나 바이러스를 포함한 이 에어로졸은 극 UVC 램프 앞의 공기를 통해 흐르게 된다. 극 UVC 광에 노출된 후 연구원들은 얼마나 많은 바이러스가 여전히 생존해 있는지를 테스트했다.

     

    결과적으로 연구원들은 이 극 UVC 광에 노출된 바이러스의 99.9% 이상이 매우 낮은 노출로도 사명한 것을 발견했다.

     

    연구팀은 연구 결과에 따라 현재 규제 한도에서 극 UVC 광에 지속적으로 노출되면 약 8분 안에 공기 중 바이러스의 90%, 약 11분 안에 95%, 약 16분 안에 99%, 그리고 25분 안에 99.9%가 사멸하는 것으로 추정하고 있다.

     

    특히, SARS-CoV-2는 기침을 하고 재채기를 하는 공기 중의 비말과 에어로졸을 통해 주로 퍼지기 때문에 바이러스가 공기 중에 있는 동안, 특히 사람들이 주위에 있을 때 이 바이러스를 안전하게 비활성화할 수 있는 도구를 갖추는 것이 중요하다.

     

    병원, 버스, 비행기, 기차, 기차역, 학교, 식당, 사무실, 극장, 체육관 및 사람들이 실내에 모이는 곳과 같은 점유 공간에서 사용하는 것에 안전하기 때문에 극 UVC 조명은 다른 조치와 함께 사용할 수 있을 것이다.

     

    - Scientific Reports, June 24, 2020, “Far-UVC Light (222 nm) Efficiently and Safely Inactivates Airborne Human Coronaviruses,” by Manuela Buonanno, et al.  © 2020 Springer Nature Limited.  All rights reserved.

     

    - To view or purchase this article, please visit:
    https://www.nature.com/articles/s41598-020-67211-2